티스토리 뷰










집근처에 자주 가는 초밥집이 있는데, 밥먹으러 갔는데

평일 점심인데도 매장안은 꽉차고 이미 대기하는 사람도 있어서

발길을 돌려서 전에 근처에서 봤던 마시께쪽으로 가봤습니다.

사실 이곳 저곳에서 먹어보는 것을 좋아해서 다음에는 한번 들러서

먹어봐야지 했는데, 그게 이번에 가게 되었네요.






들어가서 메뉴판을 보고 제가 좋아하는 돈꼬츠라멘과

같이간 사람이 탄탄멘을 주문했습니다.

그리고 연어 소고기 초밥도 먹어보고 싶어서 주문했는데,

사진이 없네요. (아직 블로그를 할 준비가 안되있나봅니다)











돈코츠라멘이랑 탄탄멘은 그럭저럭

먹을만하네요. 조금 아쉬운 부분이 있지만,

제가 일식을 전문적으로 먹는 사람도 아니고

뭐 이정도면 소소하게 먹을만한 것 같습니다.







초밥은 개인적으로 소고기 초밥은 새롭게 느껴져서

잘 먹었는데, 연어초밥은 제가 좋아하는 맛이 아니여서

조금 실망했네요.




그래도 집근처에 일식집이 많으니까 이렇게

다양한 맛을 즐길 수 있다는 것도 행복하네요.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