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집에서 멀지 않은 곳에 있는 면목동 '시즌카페'



거의 쉬는 날마다 커피를 먹으러 들르는 곳인데요.

작고 아담한 카페이지만, 인테리어도 너무 예쁘고

무엇보다 커피 맛이 정말 제가 딱 좋아하는 커피맛이라

쉬는날 커피가 땡길때마다 마시러 갑니다.









테이크아웃으로 안하고 마시고가는 손님에게는

이렇게 예쁜 유리잔에 커피를 주시는데요.

저는 늘 마시는 아이스아메리카노, 그리고 또 하나는 

아이스카페모카입니다. 둘다 너무 맛있네요.



직접 로스팅을 하시는 것 같은데요.

그래서 그런지 커피향이 너무 좋고,

제가 너무 싫어하는 강배전 특유의

원두의 탄내가 없어서 정말 좋습니다.









그리고 같이 주문한 크레페!

진작부터 먹어보고 싶었는데 시간이 없어서 못먹다가

이번에는 조금 여유있게 가서 주문한 '스페셜 누텔라 크레페'.









이 넘쳐나는 과일과 슈가파우더는

맛이 없을 수 없는 디저트 아닌가요.?









생크림도 넉넉하게, 그리고 초쿄아이스크림까지.

그리고 위에 누텔라로 도배를 하니까

맛이 없을 수 없는 맛이겠죠.?ㅎ









포인트로 슈가파우더로 쓴 가게 이름까지..ㅎ

단거 먹으면서 제가 좋아하는 맛의

커피까지 즐기니 진심 스트레스가 풀립니다.




이런 카페가 집에서 멀지 않은

곳에 있다는 것이 정말 좋네요.ㅎ








댓글
댓글쓰기 폼